•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경북 포항 양포항 앞바다에서 예인선이 침몰해 1명이 숨지고 1명이 경상을 입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17일 포항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6일 오후 11시31분 포항시 남구 장기면 양포항 입구에서 바지선을 끌고 가던 24톤급 예인선(승선원 2명)이 침몰했다.

조난신호를 확인한 해경 등은 오후 1시53분 양포항 동쪽 300m 지점에서 구명뗏목에 탄 선원 A씨를 발견해 구조했다. 이어 17일 0시13분 인근 바다에서 선장 B씨를 발견했다.

B씨는 의식을 잃은 상태에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A씨는 저체온증 등으로 경상을 입었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7 09:15:44 수정시간 : 2021/04/17 09:15:4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