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중국 정부가 자국에서 개발된 코로나19 백신 2종의 일반 접종을 추가로 승인했다. 이로써 중국에서 개발돼 일반 접종이 가능한 백신은 모두 4종류로 확대됐다.

25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중국 국가의약품감독관리국은 이날 밤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시노팜(중국의약그룹) 산하 우한바이오제품연구소와 캔시노바이오(캉시눠생물)가 신청한 백신 일반 사용을 조건부 승인했다고 밝혔다.

앞서 중국 당국은 시노팜(중국의약그룹)과 시노백(커싱생물)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의 일반 접종을 승인한 바 있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23:11:31 수정시간 : 2021/02/25 23:11:3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