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개국 18개사 바이어 37개 수출업체가 참여, 총 73건 상담 추진...수출정책평가 '대상' 상주시 '최우수상' 포항시, 예천군
  • 수출정책 우수 시군 시상식 모습. 사진=경북도 제공
[경북도청=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도는 25~26일까지 도청 동락관에서 2021년 제2차 경북 농식품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한다.

25일에는 개회식과 수출정책 평가 시상, 해외바이어와 면담, 수출상담회을 열었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농식품 수출 6억3000만불 달성에 기여한 우수 시군을 시상하고, 비대면 시대에 온라인 마케팅을 통한 도내 수출유망 농식품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기회 제공을 위해 마련했다.

수출정책 우수 시군 시상에서는 지난해 경북 포도수출이 전국 수출의 88%를 웃돌며 대한민국 샤인머스캣의 독보적 위상 구축에 크게 기여한 상주시가 대상(상사업비 5000만원)을 차지했다.

또 무, 배추 등 수출유망품목 발굴을 적극 추진한 포항시, 다양한 품목의 해외마케팅으로 수출증대에 기여한 예천군이 최우수상(상사업비 각 3000만원)을 수상했다.

이어 김천시, 영주시, 영천시, 의성군, 성주군이 우수상(상사업비 각 1000만원)을 수상했다.

수출상담회에서는 베트남, 싱가포르, 러시아 등 해외 8개국 바이어 18개사와 지역 농식품 수출업체 37개사가 참여해 총 73건의 일대일 화상상담을 진행했다.

이번 상담회에 참여한 바이어들은 지역 스타품목인 샤인머스캣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떡볶이, 분말소스, 반찬류 등을 비롯해 건강식품인 단백질제품, 원물스낵, 발효음료 등에 대해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강성조 행정부지사는 바이어와의 화상 면담을 통해 지역 농식품에 대한 애정과 관심에 깊은 감사를 전하고,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전폭적인 지원을 강조했다.

한편, 경북도는 해마다 농식품 수출업체에 국제식품박람회, 바이어초청 상담회 등 해외시장개척 기회를 제공해왔다.

지난 20일부터 3일간 중국시장에 경북 샤인머스캣 소비확대를 위해 북경 대표 수입과일 시장인 삼원리(三源里)시장에서 식품 전문 왕홍(??)과 요리사를 섭외해 지역 도매상 초청 판촉행사를 했다.

또 이를 콘텐츠화해 중국 최대 동영상 플랫폼인 틱톡(더우인)에 게시하는 등 온.오프라인 통합 홍보도 진행했다.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농업이 새로운 수출 유망산업으로 성장해 나가고 있는 만큼,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기반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6 01:20:49 수정시간 : 2021/11/26 01:2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