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접종 48%, 2차 접종 21.3%에 불과
  • 코로나19 브리핑 하는 권영세 안동시장. 사진=안동시 제공
[안동(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권영세 경북 안동시장은 28일 오전 10시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에서 "시민들께서는 타지역 방문, 여행을 최대한 자제해 주시고, 타지역을 방문한 경우에는 반드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권 시장은 "최근 확진자 대다수는 확진 판정받기 하루, 이틀 전부터 발열, 근육통, 두통, 기침, 오한 등의 증상을 보였다"며 "약간이라도 의심증상이 있으면 지체하지 마시고 안동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 오셔서 즉시 검사를 받아 주시기를 부탁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시는 현재까지 총 13만3774명을 검사한 결과 30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고, 18세 이상 전체 인구의 48%인 6만6000여명이 1차 접종을 마쳤으며, 21.3%에 해당하는 2만9000여명이 2차 접종을 완료했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8 13:45:16 수정시간 : 2021/07/28 13:4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