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군수 공약 추진상황 보고회 모습. 사진=영양군 제공
[영양(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영양군은 22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군수와 관계 공무원 등 70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선7기 군수 공약 추진상황 보고회를 했다.

이번 보고회는 공약사업에 대한 총괄 보고에 이어 사업별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진행 중인 사업에 대해 완료 시까지 예상되는 문제점을 분석하고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민선7기 공약사업은 9개 분야, 92개 실천과제로 구성돼 있다.

22일 군에 따르면, 지금까지 ▲홍고추 전국 최고가격 수매 실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 운영 ▲ 산나물 축제장 이전 ▲영양군 생활민원 바로처리반 운영 ▲청소년수련관(수영장) 건립 ▲지역 초중고 졸업자 대학입학 등록금 반값 지원 ▲노인 목욕비 및 이·미용비 지원 등 41개 사업을 완료한 상태다.

또 완료시 사업 효과를 군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농업보조금 지원율 70%까지 인상 ▲ 농산물품질관리원 영양사무소 유치 ▲월전~영양 간 31번 국도 선형개량 ▲영양소방서 및 영양도서관 유치 확정에 따른 기반 조성 ▲이야기가 있는 선바위관광지 조성 등 45개 사업이 정상 추진되고 있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22:47:05 수정시간 : 2021/07/22 22:47:0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