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코로나 조기 종식 염원"
  • 봉축탑에 축원하는 모습. 사진=김철희 기자
[구미(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구미시는 지난 16일 구미불교사암연합회(회장 월담스님) 주관으로 구미 원평 분수공원에서 '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 봉축 점등식'을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점등식은 매년 연등행렬과 함께 대규모로 진행돼왔으나, 올해는 코로나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구미불교사암연합회 회원과 내빈 등 참석자 100명 정도의 소규모 행사로 진행됐다.

점등된 탑은 코로나의 조기 종식을 바라는 시민들의 염원을 담아 6월 초까지 밝혀질 예정이다.

  • 봉축탑에서 기념촬영 하는 내빈들. 사진=구미시 제공
또 금오산 사거리-구미역, 원평 분수공원, 시청정문, 88올림픽기념관-금오산대주차장 등 구미의 주요 거리에도 연등이 설치된다.

구미불교사암연합회 회장 월담스님은 봉축사에서 "봉축탑의 환한 불빛처럼 시민 모두에게 부처님의 자비광명이 늘 함께 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축사에서 "밝은 빛을 밝히는 봉축탑처럼 부처님의 무량하신 자비가 온누리에 가득하고, 코로나로 힘든 모든 시민들이 소중한 일상을 되찾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8 11:06:15 수정시간 : 2021/04/18 11:06:1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