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분이씨 자녀 장학금 1000만원 기부…매년 2명에게 각 100만원씩 전달
  • 22일 오전 경운대 대학본부에서 한성욱 총장이 재학생 2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경운대 제공
[구미(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운대는 22일 대학본부에서 재학생 2명에게 '장분이 장학금' 200만원을 전달했다.

'장분이 장학금'은 경운대에서 6년간 환경미화원으로 근무 후 퇴직하고, 지난해 초 별세한 고 장분이씨의 자녀들이 고인의 유지를 따라 학생들이 학업에 매진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기탁한 대학발전기금 1000만원으로 조성됐다.

대학 측은 "고인의 이름을 딴 장학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장학생을 선발해 1년에 2명씩 5년간 총 10명의 학생들에게 100만원씩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성욱 총장은 "고인과 유족들의 뜻을 기려 장학금을 꼭 필요한 학생들에게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3 08:34:14 수정시간 : 2021/02/23 08:35:4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