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이준석 후보가 2일 국민의힘 경남도당을 방문해 당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이준석 후보는 2일 "우리 당의 (대선) 버스에 올라타는 모든 분들을 환영한다"며 "안전하고 안락하게 모시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우리 당원들은 새로 당에 들어오는 모든 당원에게 당의 가치와 정책을 공유하고, 서로 아끼고 지켜줄 의무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경남 창원의 박완수 의원 지역사무실에서 한 당원 간담회에서도 "많은 훌륭한 분이 당에 들어오게 하겠다"면서 "훌륭한 대선주자 중 가장 강한 사람이 대선에 나가면 무조건 승리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버스에 탑승해 같이 가자'는 제 메시지에 화답하듯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당 의원들과 접촉을 늘려가고 있다"면서 "당 밖의 좋은 분들이 당에 들어온 뒤 공정한 경쟁으로 강한 후보를 뽑으면 우리는 무조건 이긴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02 16:22:08 수정시간 : 2021/06/02 16:22: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