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NHN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NHN고도가 광명시 소상공인의 온라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나선다.

NHN고도와 광명시는 9일 광명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이윤식 NHN고도 대표와 박승원 광명시장 외 6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진출 및 확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본 협약은 광명시가 진행한 ‘2020년 소상공인 실태조사’에서 52%의 소상공인이 희망한다고 응답해 가장 높은 호응을 얻은 ‘온라인 판로구축 지원’ 정책의 일환으로 체결되었으며, NHN고도가 갖춘 이커머스 인프라를 활용해 광명시 소상공인들이 온라인 시장에 잘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본 협약에 따라 NHN고도는 광명시의 소상공인 10개 소를 선정해 ’샵바이’ 솔루션 무상 제공, 온라인 쇼핑몰 구축 및 마케팅 관련 전문 컨설턴트 투입, 온라인 쇼핑몰의 지속적 운영을 위한 사후관리 진행, 우수점포 대상으로 추가 온라인 마케팅 혜택 제공 등을 통해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광명시는 온라인 판매 활성화 및 지속 가능한 발전 위한 네트워크 협력을 도모하고, 오픈마켓 입점 및 온라인 쇼핑몰 구축을 위한 운영 환경 조성하며, 수혜자 대상으로 초기 온라인 마케팅 비용을 부담해 소상공인들의 온라인 시장 진출을 장려할 방침이다.

NHN고도가 광명시 소상공인들에게 제공할 쇼핑몰 솔루션 샵바이는 간단한 가입 절차만 거치면 별도의 가입비나 운영비 지출 없이 쇼핑몰을 개설할 수 있는 대표적인 1인 마켓 및 소상공인 맞춤형 서비스로 손꼽힌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번 업무 협약이 소상공인들의 온라인 시장 진출의 디딤돌이 되어 매출 상승에 기여하고 브랜드화를 실현하며, 골목상권의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소상공인들과의 나눔과 상생을 구현하고자 본 협약에 함께 한 NHN고도에게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윤식 NHN고도 대표는 “NHN고도가 언택트 시대 속에서 광명시의 소상공인에게 온라인 시장 진출의 판로를 마련하게 되어 깊은 보람을 느낀다”며 “한국을 대표하는 온라인 쇼핑 솔루션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감을 가지고, 앞으로도 소상공인과 상생할 수 있는 방법을 도모해 사회공헌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09 15:38:57 수정시간 : 2021/06/09 15:38:5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