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위니아딤채는 2021년형 4도어 프리미엄 냉장고 ‘위니아 프렌치’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김치냉장고 ‘딤채’의 기술인 온도편차 ±0.3℃ 초정밀 정온기술과 룸별 독립냉각 시스템을 적용한 제품이다.

위니아 프렌치 냉장고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기존의 4도어 3룸 구조에서 4도어 4룸으로 세분화 했다. 세분화된 모든 룸마다 별도 냉각기를 탑재하여 식품별 최적 온도, 습도 구현과 냄새섞임을 방지한다.

정온냉장, 정온냉동 뿐만아니라 쾌속냉동, 생동, 육류, 프레시(fresh), 주류, 소주슬러시 등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다양한 형태로 사용이 가능한 ‘컨버터블 플렉스(FLEX) 모드’도 적용했다.

이 기능은 단순 보관 위주로 사용되었던 냉장고 기본 기능을 뛰어넘는 신개념의 멀티저장 기능으로 위니아딤채의 고유 기술력으로 완성됐다.

냉장실의 ‘FRESH˚’ 모드로 채소와 과일을 밀폐 보관 시 일반 냉장모드 대비 1.2배 이상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더해 냉장실 서랍에 바이오 소재를 적용해 신선도 향상은 물론 탈취효과와 위생보관이 가능하며 곰통이나 수박 등 부피가 큰 식품 저장을 위해 접이식 선반도 탑재했다.

이외에도 최근 코로나19 등으로 위생이 중요해 짐에 따라 접촉이 빈번한 핸들과 가스켓은 항균 처리하고, 냄새 제거에 탁월하다. 부유균 및 벽면 부착균을 제거해주는 ‘청정탈취 PLUS’ 필터를 장착하여 한층 위생적인 사용환경을 제공한다.

최근 컬러 가전 트렌드를 반영했다. 싱그러움과 화사함을 머금은 유광 글라스 등 소비자가 원하는 다양한 인테리어 취향에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위니아 프렌치 냉장고는 844~886L로서 에너지효율 1등급이며 제품 출고가는 200만~300만원대다.

김혁표 위니아딤채 대표는 “냉장고 최대시장으로 꼽히는 4도어시장에서 위니아딤채만의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대한민국 종합가전3사 지위를 확고히 할 수 있도록 고품격과 새로운 가치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3 08:34:20 수정시간 : 2021/04/13 08:34:2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