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SK케미칼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SK케미칼은 HDC현대EP에 폴리페닐린설파이드(PPS)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사업을 매각하기로 했다고 27일 공시했다.

매각 대상은 SK케미칼 PPS 사업부문의 자산, 부채, 조직과 PPS 사업 관련 기계장치 및 울산시 남구 황성동 일대 토지 일부 등이다. 거래 금액은 385억원이다.

SK케미칼은 "수익성 개선의 한계 및 재무적 부담에 따른 사업매각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7 18:16:16 수정시간 : 2021/10/27 18:1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