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산업일반
  •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 KT 인터넷 서비스 장애 후속조치 마련 촉구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10.26 19:08
  •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KT에서 발생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과천 KT 네트워크 관제센터를 방문했다.

26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임혜숙 장관은 25일 KT에서 발생한 인터넷 장애에 대해 사고분석반의 원인조사 분석 활동을 점검하고 KT의 후속조치 마련을 촉구했다.

임 장관은 사고 분석에 참여한 전문가들이 관제센터 로그 기록을 분석하는 과정을 살펴보고 장애 발생 원인 분석을 점검했다.

정부는 사고원인을 조사하는 분석반을 구성해 KT로부터 받은 관련 자료를 점검하고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정부는 이 자료를 토대로 KT가 인터넷 장애 이후 처음에는 '디도스 공격'으로 원인을 분석했다가 이후 2시간여 만에 '라우팅(네트워크 경로 설정) 오류'로 발생 원인을 정정한 이유 등을 구체적으로 분석할 방침이다.

이용자 보상 방침에 관해서는 KT 내부에서 관련 위원회를 꾸려 논의하는 중이다.

구현모 KT 대표는 이날 발표한 사과문을 통해 “장애로 불편을 드린 점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며 재발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심층적인 점검과 함께 프로세스를 보완하고 아울러 이번 사고를 유무선 네트워크 통신망 전반을 면밀히 살피는 계기로 삼고 조속하게 보상방안 또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임 장관이 방문한 과천 KT 네트워크 관제센터는 인터넷과 모바일을 비롯해 보안·영상·사물인터넷(IoT) 등 KT 네트워크의 데이터 통신을 실시간으로 관리하는 곳이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6 19:08:14 수정시간 : 2021/10/26 19: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