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산업일반
  • "일일 제빙량만 50kg"…청호나이스, '직수 얼음정수기 세니타 슈퍼' 출시
  • 기자최성수 기자 choiss@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6.11 12:54
  • '청호 직수 얼음정수기 세니타 슈퍼'와 모델 임영웅. 사진=청호나이스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청호나이스는 카운터탑형 제품임에도 제빙기급 얼음량을 제공하는 ‘청호 직수 얼음정수기 세니타 슈퍼’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청호 직수 얼음정수기 세니타 슈퍼’는 일일 제빙량 50㎏, 얼음저장량 3㎏으로 기존 자사 카운터탑 얼음정수기보다 일일 제빙량은 10배, 얼음저장용량은 6배나 되는 제품이다.

현재 청호나이스 얼음정수기 중 가장 큰 용량을 자랑하는 스탠드형 '청호 얼음정수기 슈퍼플러스T'의 일일 제빙량 18㎏보다도 약 3배 가까이 많은 얼음을 만든다.

이 제품의 장점은 제빙기급 얼음을 생산하지만 가로 36㎝로 일반 가정용 카운터탑 얼음정수기 사이즈라는 점이다.

카운터탑형이라 싱크대 위에 설치할 수 있음은 물론 사무실, 카페 등에서 공간 제약 없이 원하는 곳에 배치할 수 있도록 받침대도 별도 구매 가능하다.

‘청호 직수 얼음정수기 세니타 슈퍼’는 얼음 외에 정수, 온수도 가능한 제품이며, 얼음은 입 안에 넣고 깨물어 먹을 수 있는 타입이라 얼음을 좋아하는 아이들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위생도 갖췄다. 얼음저장고 내부는 UV살균기가 하루 10회 살균 작동하며 위생적인 얼음을 제공한다.

‘청호 직수 얼음정수기 세니타 슈퍼’는 미국에서 이미 품질을 인정받았다. 청호나이스가 미국 최대 정수기 업체인 컬리건(Culligan)에 제조자개발생산(ODM)방식으로 공급해 작년 8월부터 판매가 시작됐다. 현재 미국 현지에서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고 청호나이스는 전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1 12:54:52 수정시간 : 2021/06/11 12:54:5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