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중앙고법에서 열린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국정농단'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53)이 18일 파기환송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8 14:28:26 수정시간 : 2021/01/18 14:30:1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