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주민 대상으로 아이스하키·피겨·스케이트 등 동계스포츠 서비스 강습 기회 제공
  • 현대건설 CI. 사진=현대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현대건설이 입주민 대상 프리미엄 스포츠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대건설은 최근 동계스포츠 전문교육센터인 아이스하우스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현대건설은 디에이치·힐스테이트 아파트 입주민에게 보다 차별화된 주거서비스를 제공한다.

경기도 수원시 ’아이스하우스‘를 이용할 경우, 입주민들은 아이스하키, 피겨, 스케이트 등 동계스포츠를 국가대표 출신 강사에게 강습받을 수 있다. 국가대표 출신 강사는 이유원(아이스하키), 김수진(피겨), 채지훈(스케이트) 등이로, 프로그램은 강습생의 수준에 맞춰 진행된다.

디에이치·힐스테이트 입주민에게는 프로그램 수강료를 기존 가격보다 약 2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고 개인 PT와 필라테스 등 트레이닝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현대건설은 펜싱 국가대표 출신인 신아람 선수의 ‘신아람 펜싱클럽’과도 강습을 기제휴하고, ‘서울시윈드서핑연맹 스피드클럽’과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입주민들은 뚝섬 인근에 있는 서울시윈드서핑장에서 윈드서핑, 카약, 패들보드 등 다양한 수상스포츠를 전문 강사에게 배울 수 있다.

승마클럽인 ’골든쌔들‘과도 업무협약을 체결해 승마를 체험할 수 있고, 승마코칭 프로그램도 이수할 수 있다. 프로그램을 일정시간 수료하면 한국마사회에서 발급하는 포니등급 인증서를 취득할 수 있다. 또 실내마장 관람 및 승마 프로그램 체험 코스와 풀빌라 서비스도 연계하고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기존 주거서비스가 아파트 단지와 커뮤니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에 한정되었던 것에 반해 이번 서비스 제공으로 입주민들은 아파트 밖에서도 다양한 취미 활동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해 입주민들에게 디에이치와 힐스테이트 브랜드에 대한 차별화된 가치를 느끼게 하겠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3 11:48:34 수정시간 : 2021/10/13 11:48: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