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A 파워유저 양성…현장주도 RPA 자동화 확산 위한 교육 실시
  • 남부발전 직원들이 서울 강남구 대치동 에코아이티 본사 교육장에서 RPA 파워유저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한국남부발전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한국남부발전이 디지털 신기술 중심의 업무혁신과 전 직원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RPA 파워유저’ 양성에 나섰다.

RPA는 기업의 재무·회계·제조·구매 분야 등 전반적 업무분야의 단순반복 업무를 규칙에 의해 자동화해서 빠르고 정밀하게 수행하는 프로그램을 말한다.

남부발전은 최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에코아이티 교육장에서 생산성 혁신을 위한 ‘2021년도 제1차 RPA 파워유저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RPA는 학습된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정확하고 정밀하게 업무수행이 가능하고, 사람이 직접 수행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줄이는 등 데이터의 무결성 측면에서 각광받는 기술이다.

남부발전은 불필요 업무 줄이기와 절차 간소화를 위해 업무 전 분야에 RPA, 챗봇, 원클릭 업무 알림 등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업무혁신을 지속 추진하고 있다.

올해도 전사 아이디어 공모 등을 통해 RPA 활용 확대와 함께 현장주도 RPA 확산을 위한 RPA 파워유저 양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계획의 일환으로 우선 본사 소속 직원을 대상으로 추진된 이번 RPA 파워유저 양성교육은 RPA 자동화 역량개발을 목표로 실습 중심의 교육으로 진행됐다.

참여 직원들은 개인별 자동화 과제를 발굴하고, 직접 RPA로 자동화까지 구현해보는 미니 프로젝트를 수행해 현장주도 RPA 확산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류호용 남부발전 디지털정보보안처장은 “앞으로도 RPA 자동화 확산을 통한 적극적인 디지털 업무혁신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자동화 로봇이 할 수 있는 단순 반복업무를 적극 발굴, 개선하는 등 현장 주도 RPA를 위해 디지털 역량 강화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4 10:08:04 수정시간 : 2021/05/04 10:08:0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