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양시는 성황지구 내 체육시설 준공 시점이 다가옴에 따라 다목적체육관과 수영장을 하나의 스포츠센터로 통합하고, 성황지구 스포츠센터의 명칭을 공모한다. (제공=광양시)
[광양(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전남 광양시는 성황지구 내 체육시설 준공 시점이 다가옴에 따라 다목적체육관과 수영장을 하나의 스포츠센터로 통합하고, 성황지구 스포츠센터의 명칭을 공모한다.

공모기간은 오는 1월 14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는 응모작 가운데 5점 이내를 선정하고 설문조사를 거쳐 시정조정위원회를 통해 명칭을 확정할 예정이며, 당선작에는 소정의 상품권을 지급할 계획이다.

성황지구 내 체육시설은 다목적체육관과 수영장이며 오는 3월 준공 예정인 다목적체육관의 주요시설은 ▲다목적체육관 1면, 배드민턴 전용구장 6면, 탁구 전용구장 6면, 스쿼시장 3면, 헬스장, 에어로빅장, 요가장 등 체육시설과 ▲세미나실, 문화교실 2개소 등 문화시설이다.

수영장은 오는 6월 준공 예정으로 50m 10레인의 경영풀과 유아풀 등 부대시설이 들어설 계획이다.

조영진 체육과장은 “성황지구 체육시설 명칭 공모 후 개관 준비에 최선을 다해 시민 체력 증진과 생활체육 활성화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화행사 등을 즐길 수 있는 스포츠와 문화가 어우러진 장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상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2/01/03 13:10:01 수정시간 : 2022/01/03 13: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