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균특예산 48억원, 대전시 주요사업 154억원도 증액 반영
  • 박영순 국회의원. 사진=의원실 제공
[대전=데일리한국 선치영 기자]박영순 국회의원(민주당, 대전 대덕구, 국토교통위원)이 지난 3일 국회에서 통과된 2022년도 정부 예산에 대덕구 국비사업 예산 720억8900만원이 담겼다고 6일 밝혔다.

내년 예산에 반영된 대덕구 주요 사업은 △경부고속도로 회덕IC 연결도로 183억원(연축동~신대동)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 건설 100억원(계룡~신탄진)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 131억원 △대전차량기술단 인입철도 이설사업 45억원(회덕역~대전차량기술단)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조성사업 3억원(삼정동) △도심속 푸른물길 그린뉴딜 프로젝트 52억원(갑천·유등천·대전천) △오정동 일원 하수관로 정비사업 2억5000만원 △대전1,2산단 하수관로 분류화사업 9억1000만원(대화동·읍내동·법동·중리동) △장동문화공원 생태축-서식지 복원사업 37억8000만원 △계족산성 종합정비사업 11억2300만원 △신탄진휴게소 하이패스 IC 설치 1억원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지원사업 10억4600만원 △위험도로 구조개선사업 5억8000만원 △해외 수소기반 대중교통 인프라 기술개발 43억원(공모사업) △대전산단 완충저류시설 설치 86억원(대화동) 등이다.

또한 2022년도 균형발전특별회계에도 신탄진복합커뮤니티센터 내 주거지 주차장 등 총 48여억원이 반영됐다.

이외에 △현도교~신구교 도로건설 2억원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사업 50억원 △하수관로 정비사업 62억원 등 대전시 주요사업 예산도 154억원 증액 반영됐다.

기자소개 선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6 14:48:21 수정시간 : 2021/12/06 14:48:21
대호지아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