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방차 모습.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19일 오전 8시 17분경 서울 동작구 사당동 지상 3층·지하 1층짜리 업무시설 2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9시 5분경 진화됐다.

이날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번 화재로 연기를 들이마신 50대 남성 1명이 건물 내부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발견돼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옮겨졌다.

현재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 중이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9 11:25:50 수정시간 : 2021/09/19 11:25: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