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대교~광천1교 2.3km 구간, 재포장.재도색 등 마쳐
  • 광주 서구청 전경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가 저탄소녹색성장시대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하고, 자전거 이용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지난해 수해로 파손되거나, 노후된 자전거도로 약 2.3km를 6억 원의 예산을 들여 정비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서구가 정비를 완료한 자전거도로는 광주대교에서 광천1교에 이르는 구간으로, 추진 과정에서 국토교통부와 수차례의 협의를 진행하여 주행성 및 투수성이 뛰어나면서, 환경에 무해한 자재를 선정했다.

이와 함께 노면표시를 재도색하는 등 자전거 이용자들의 시인성을 고려하여 심리적 안정감을 주기 위해 자전거도로 경관도 산뜻하게 개선했다.

또한, 자전거와 보행자의 충돌위험이 우려되는 구간에는 100m간격으로 자전거전용도로 표지판과 노면표시를 하여 안전을 최대한 확보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8 13:14:15 수정시간 : 2021/07/28 13:1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