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신청 농업인은 조속히 기한 내 신청 완료해야
  • 영광군청
[영광(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2021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신청을 5월 31일 마감한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신청하지 못한 농업인은 이달 말까지 농지소재지 읍·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신청하지 않을 경우, 기본형 직불금 수령 기회를 상실한다.

지급대상 농지는 2017∼2019년까지 1회 이상 직불금을 정당하게 지급받은 농지이며, 신청대상자는 농업경영체 정보를 등록한 자로 2016∼2019년 기간 중 직불금을 1회 이상 정당하게 수령하거나 후계농, 전업농, 등록연도의 직전 3년 중 1년 이상 지급대상 농지 1000㎡ 이상(휴경 제외)에서 농업에 종사한 농업인 등이다.

군 관계자는“기본형 공익직불금 수령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5월 31일까지 반드시 농지소재지 읍·면사무소에 신청서를 제출 바란다”며 “직불금 지급은 검증 및 이행점검 등을 거쳐 11월 중으로 기본형 공익직불금을 지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3 14:49:48 수정시간 : 2021/05/13 14:49:4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