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제품 홍보책자 제작·배포
  • 청도군에서 지역의 중소기업제품을 홍보하기 위해 제작한 안내책자. 사진=청도군청 제공
[청도(경북)=데일리한국 염순천 기자] 경북 청도군이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의 제품 판로 확대를 위한 홍보에 앞장서고 있다.

8일 군에 따르면 지역에서 생산된 중소기업제품의 인지도 제고 및 판로 지원의 일환으로 중소기업 제품안내 책자 500부를 제작해 관내 기업체와 유관기관 등에 배부하고 있다.

'청도군 중소기업 생산제품 안내책자'에는 관내 중소기업 50개 업체에서 생산하고 있는 제품들에 대한 설명과 기업체 정보 외에도 생활용품, 식료품, 건설·건축, 금속·기계설비 제품 등 다양한 품목의 제품들이 수록돼 있다.

군은 이번 안내책자 제작·배포를 통해 지역의 중소기업에서 생산하는 우수한 제품을 널리 홍보함으로써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코로나19 등으로 힘든 시기를 겪는 관내 기업체의 판로개척을 돕고자 생산제품 홍보 책자를 제작하게 됐다"며 "공공기관과 유관기관 등에서 어려움에 처한 지역의 중소기업을 위해 제품 구입에 솔선수범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자소개 염순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8 17:26:57 수정시간 : 2021/04/08 17:26:5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