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찬 호텔관광대학장, "최고의 교수진과 융합전공 개설 등 사회맞춤형 교육과정 힘쓴 결과"
[데일리한국 송찬영 기자] 세종대는 이 대학 호텔관광경영학이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 기관 QS(Quacquarelli Symonds)가 발표한 ‘2021 QS 세계대학평가 분야별 순위’에서 국내 1위, 세계 40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10일 세종대에 따르면 호텔관광외식경영학부가 QS 세계대학평가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이유는 최고의 교수진과 현장중심의 교육과정을 통한 특화된 교육을 실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세종대는 호텔관광외식경영학부가 미래의 고부가 가치 성장산업인 호텔관광 및 외식산업이 요구하는 전문적 사고와 실천역량을 갖춘 전문경영인 양성을 목표로 학문적 이론과 실제 사례 기반의 문제해결 능력을 중점적으로 교육하고 있다고 전했다.

졸업 후에는 호텔과 리조트 등 각종 숙박업체와 여행사, 항공사, 외식업체, 카지노, 테마파크, 레저업체, 관광분야의 정부부처 공무원 등에 진출해 호텔관광산업의 발전을 위해 일하고 있으며, 금융업계를 포함해 국가고시에 준하는 공인회계사 시험 등에도 많은 합격자를 배출하는 등 전공과 연계된 영역 이외의 다양한 영역에서도 활발히 진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호텔관광분야에서의 전문성을 통해 실무와 이론을 겸비한 전문경영인을 양성하는 최고의 교수진과 국내 최고의 호텔관광전문 교육과정을 꼽았다.

호텔관광 및 서비스산업의 다양한 비즈니스 이슈에 대한 문제해결 능력을 갖춘 융합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실시하는 스마트 투어리즘 매니지먼트 소프트웨어(ST) 융합연계전공 운영을 들었다.

세종대는 2019년 6월, 아시아 최고의 조리 교육기관을 목표로 하는 세종컬리너리스쿨(SCIA, Sejong Culinary Institute of Asia)을 개원한 바 있다.

이희찬 호텔관광대학장은 “학부와 대학원 간 연계, 융합전공 개설, 실무 및 현장적응 교육 강화 등을 통해 4차산업혁명시대의 융합형인재를 육성하는 데 힘을 쏟고 있다”며 “앞으로 사회수요를 반영한 사회맞춤형 교육과정에도 힘을 쏟아 호텔관광분야를 선도하는 세종대가 되도록 더욱 분발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송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10 10:32:12 수정시간 : 2021/03/10 10:32:1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