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영천시의회 제공
[영천(경북)=데일리한국 염순천 기자] 조영제 경북 영천시의회 의장이 25일 어린이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를 펼치고 있다. 이번 챌린지는 지난해 12월부터 행정안전부가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추진 중인 지목 참여 방식의 캠페인이다. 조 의장은 다음 주자로 권세경 대구은행 영천영업부장을 지명했다.

기자소개 염순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16:38:01 수정시간 : 2021/02/25 16:38:0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