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일 세트만으로 이례적인 판매량
'맥너겟' 국내 일평균 판매량, 출시 전보다 250% ↑
  • 사진=한국맥도날드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맥도날드와 방탄소년단(BTS)이 함께 선보인 'The BTS 세트'가 누적 판매량 120만 개를 돌파하며 글로벌한 영향력을 입증했다고 23일 밝혔다.

맥도날드의 The BTS 세트는 지난달 27일 출시한 이후 지난 21일까지 출시 한 달이 되지 않은 상황에서 국내에서만 120만 개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단일 세트만으로 이례적인 판매 수치며 특히 사이드 메뉴로 구성된 세트가 단기간에 100만 개가 넘는 판매량을 기록한 것은 최초다.

The BTS 세트는 맥너겟 10조각, 후렌치 후라이(M), 음료(M)와 스위트 칠리 및 케이준 소스로 방탄소년단이 좋아하는 메뉴로 구성됐으며, 맥도날드 '셀레브리티(Celebrity) 시그니처 메뉴 프로그램' 사상 최초로 단일 마켓을 넘어서 전 세계 50개 마켓의 고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또한 The BTS 세트가 출시된 후 21일까지 '맥너겟'의 국내 일평균 판매량은 The BTS 세트 출시 전 4주간의 일평균보다 250% 급증하기도 했다.

한국맥도날드 관계자는 "The BTS 세트 출시 이후 남녀노소 많은 고객이 즐겨 찾아 주고 계시며, 그 결과 놀라울 만한 판매량을 기록했다"며 "약 일주일 정도 판매 기간이 남은 만큼 더 많은 고객이 찾아 주실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The BTS 세트는 전국 맥도날드 매장 및 드라이브 스루 등을 통해 오는 30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23 09:25:28 수정시간 : 2021/06/23 09:25:2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