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일동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일동제약은 배우 원빈을 모델로 내세운 새로운 지큐랩 TV광고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지큐랩은 일동제약이 70여 년간 쌓아온 유산균 분야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집약한 프로바이오틱스 전문 브랜드로, 함유 균종 및 균수, 원료 성분 및 기능성, 사용층 등에 따라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광고에 등장하는 제품은 ‘지큐랩 포스트바이오틱스 알에이치티(RHT)’로, 프로바이오틱스가 생성하는 대사산물을 의미하는 ‘포스트바이오틱스’(postbiotics)가 국내 최고 함량(108억 셀) 들어간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 제품에 사용된 ‘RHT3201’은 특허 받은 틴달화(tyndallization) 공법을 적용했으며, 피부 면역과 관련한 개별인정형 원료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인정을 받은 바 있는 국내 최초의 기능성 포스트바이오틱스이다.

뿐만 아니라, 지큐랩 포스트바이오틱스 RHT에는 장 내에서 프로바이오틱스의 먹이 역할을 하는 프리바이오틱스(pretbiotics)인 프락토올리고당이 함유돼 있어 장 내 유익균 증식과 원활한 배변활동을 도울 수 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이번 광고에서 지큐랩 포스트바이오틱스 RHT가 가진 ‘최초 개발’, ‘최고 함량’이라는 속성을 강조하며 광고 모델인 원빈을 통해 프리미엄 제품의 이미지를 부각시키고자 했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5 11:29:04 수정시간 : 2021/03/05 11:29:0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