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청약권 추가 증정 이벤트도 동시 실시
  • 사진=식신 제공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푸드테크 기업 식신은 최근 론칭한 현실 공간 메타버스 '트윈코리아'에서 신도시 청약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청약은 오는 17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성남시 판교, 분당을 비롯해 △경기도 과천 △수원시 광교 △화성시 동탄 △인천시 송도, 청라 △하남시 △고양시 일산 △안양시 평촌 △남양주시 별내 △구리시 등 총 12개 지역의 18개 상권이 오픈된다. 선착순으로 해당 지역의 셀을 청약 접수할 수 있으며 청약 내용을 공유하면 청약권을 추가 증정하는 이벤트도 동시 실시한다.

식신에 따르면 트윈코리아는 실제 물리적 공간의 식당, 상점이 메타버스 플랫폼 속에 구현되는 현실 공간 메타버스다. 앞선 서울 청약에서는 △강남역 △삼성동 △홍대 △가로수길 △용산 등 38개의 셀이 1분만에 완판됐다.

청약 후 실제 구매까지 이어지면 '셀 오너'가 된다. 트윈코리아의 셀 오너는 분양받은 자기 셀뿐만 아니라 셀이 속한 상권 안에서 일반 유저들이 식당 리뷰를 작성하거나 영수증 인증 등 실제 활동이 일어나면 일정 보상을 지급받는다.

또한 식당, 상점에서 진행한 광고 마케팅의 비용 일부를 수익으로 받거나 가치를 올린 셀을 다른 오너에게 판매할 수도 있다.

한편, 트윈코리아는 최근 허은솔 서울대 연구교수를 대표로 새롭게 선임했다. 또한 안정적인 셀 거래 지원을 위해 글로벌 최대 부동산 회사인 센츄리21 코리아, ERA 코리아와도 협력을 체결했다. 3D 메타버스 개발과 관련해서는 메타버스 3D게임 제작 전문기업인 '투락'과도 양해각서를 맺는 등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2/01/14 14:47:54 수정시간 : 2022/01/14 15:1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