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종·이용한도 제한…연회비는 1000원
  • 사진=삼성카드 제공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삼성카드는 청소년 전용 카드 상품인 '삼성 iD POKET 카드'를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삼성카드는 지난 1월 금융위원회로부터 청소년 가족카드 서비스를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받은 바 있다. 해당 카드는 청소년이 부모의 신용카드를 일시적으로 소지하거나 부모가 자녀 명의 체크카드에 고액을 전송하는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위험, 불편을 줄였다.

또한 부모가 자녀의 지출을 실시간으로 편리하게 관리하면서 자녀의 건전한 소비 습관 형성을 돕고 혜택도 누릴 수 있다는 특징을 갖췄다.

삼성 iD POKET 카드는 청소년들이 자주 이용하는 영역에서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편의점, 배달앱, 델리, 커피전문점에서 이용할 경우 전월 이용금액, 할인한도 없이 기본 1%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전월 이용금액이 10만원이면 8% 결제일 할인이 월 최대 5000원까지 제공된다.

삼성 iD POKET 카드는 이용 가능한 업종과 월 이용한도를 제한하고 있다. 교통, 문구, 서점, 편의점, 학원, 병원, 약국, 식음료 업종 등에서만 사용할 수 있으며 월 이용한도는 10만원이다. 부모의 요청 시 월 50만원까지 상향할 수 있다.

해당 카드의 연회비는 1000원이며 홈페이지(PC, 모바일)와 삼성카드 앱에서 신청 가능하다. 또한 청소년 취향에 맞춘 3가지 디자인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삼성 iD POKET 카드는 청소년 자녀에게 건전한 소비 습관 형성을 위해 청소년들의 취향에 맞춘 상품을 출시했다"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6 13:50:43 수정시간 : 2021/12/06 13:5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