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tvN
배우 공명이 '바퀴 달린 집3'의 새로운 막내로 함께 한다.

14일 방송되는 tvN '바퀴 달린 집3'(연출 강궁, 김효연)에서는 새로운 식구 공명을 맞이하는 성동일, 김희원의 모습이 그려진다.

공명의 인사에 성동일은 "이제까지 막둥이 중에 제일 서글서글한 인상"이라면서도 "근데 빈손으로 왔구나?"라고 농담해 웃음을 안겼다. 장난기 넘치는 김희원은 "아직 합격 아니다. 오디션 봐야 한다"고 말해 폭소를 더하기도 했다.

첫 손님은 공명과 영화 '극한직업'에서 호흡을 맞췄던 배우 이하늬다. 이하늬는 아름다운 풍경에 "여기 작살"이라며 감탄하는가 하면, 공명을 챙기는 따뜻한 누나 면모로 훈훈한 분위기를 안겼다는 후문이다.

'바퀴 달린 집3'는 1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기자소개 김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20:30:11 수정시간 : 2021/10/14 20:3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