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설하윤 인스타그램
가수 설하윤이 KBS2 '트롯 매직유랑단' 종영 소감을 전했다.

설하윤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트롯 매직유랑단' 마지막 촬영에서 찍은 출연자들과의 단체 사진을 올리고 아쉬움 가득한 종영 소감을 밝혔다.

그는 "너무나 어렵고 힘든 시기에 찬란하고 빛났던 날들이었다"며 "저는 너무나 운이 좋아서 함께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트로트 많이 사랑해주시고 (우리 송 단장님 사랑합니다) 신영 언니, 세윤 오빠 너무 너무 고생 많으셨다"며 송가인, 문세윤, 김신영 등 출연진과 제작진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트롯 매직유랑단'은 의뢰인의 고민에 맞는 트로트 무대를 선보이고 감상평과 토크를 나누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4일 17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5 17:23:08 수정시간 : 2021/07/25 17:23: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