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데일리한국 DB
가수 겸 배우 산다라박이 YG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종료와 함께 소속사를 떠난다.

YG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공식입장을 통해 "YG엔터테인먼트와 산다라박의 전속계약이 만료됐음을 알려드린다"며 "17년간 특별한 믿음과 애정으로 YG와 함께 해준 산다라박에게 진심으로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YG는 언제나 산다라박의 도전을 응원할 것이며, 그가 새 출발을 위한 준비를 마칠 때까지 지속적으로 도울 예정"이라면서 "산다라박은 지난 2004년 YG와 인연을 맺었고, 2009년 2NE1으로 데뷔해 음악뿐 아닌 연기·패션·뷰티·MC 등 다방면에서 멋지게 활약해왔다. 그의 긍정적인 에너지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팬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산다라박은 2004년 YG와 계약 후 2009년 그룹 투애니원(2NE1)으로 데뷔했다. 'Fire(파이어)' 'I Don't Care' 'Lonely' '내가 제일 잘나가' 등의 곡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으며, 2016년 팀 해체 이후에는 드라마, 예능 등에서 다방면으로 활약해왔다.

이하 YG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YG엔터테인먼트와 산다라박의 전속계약이 만료됐음을 알려드립니다.

17년간 특별한 믿음과 애정으로 YG와 함께 해준 산다라박에게 진심으로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YG는 언제나 산다라박의 도전을 응원할 것이며, 그가 새 출발을 위한 준비를 마칠 때까지 지속적으로 도울 예정입니다.

산다라박은 지난 2004년 YG와 인연을 맺었고, 2009년 2NE1으로 데뷔해 음악뿐 아닌 연기·패션·뷰티·MC 등 다방면에서 멋지게 활약해왔습니다.

그의 긍정적인 에너지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팬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그동안 YG 소속 아티스트로서 산다라박을 사랑해주신 팬 여러분께 다시 한번 깊이 감사드립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4 20:03:58 수정시간 : 2021/05/14 20:03:5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