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김현주 재계약, YNK엔터와 인연 이어간다…'언더커버'로 드라마 복귀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4.13 16:36
  • YNK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현주가 YNK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13일 YNK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17년부터 함께해 온 배우 김현주와 다시 한번 소중한 인연을 이어 나가게 됐다"며 재계약 사실을 알렸다.

이어 "그동안 김현주가 YNK와 함께 하며 쌓아온 끈끈한 유대감과 두터운 신의에 기반을 두고 향후 행보를 같이 하기로 선뜻 결정한 만큼 앞으로도 진취적인 미래를 함께 그려갈 든든한 동반자로서 연기 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돕겠다"고 밝혔다.

김현주는 1997년 드라마 '내가 사는 이유'로 데뷔해 '짝' '햇빛속으로' '그 여자네 집' '토지' '파트너' '반짝반짝 빛나는' '애인있어요' '와처' 등의 드라마에 출연했다.

그는 오는 23일 첫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언더커버'에서 인권 변호사 최연수 역을 맡아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다.

또 연상호 감독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 공개를 앞두고 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3 16:36:57 수정시간 : 2021/04/13 16:36:5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