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혜가 블리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홍진경, 이찬원, 김희재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2007년 SBS 9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승혜는 2014년 KBS 24기 공채 개그맨에도 합격하며 방송계를 넘나드는 ‘간판 미녀 개그우먼’으로 이름을 알렸다.

‘개그투나잇’, ‘웃찾사’, ‘개그콘서트’, ‘연예가중계’, ‘황금나침반’, ‘연중라이브’ 등 다방면에서 활약했던 김승혜는 2006년 MBC 팔도모창 가수왕 대상, 2007년 SBS 신인개그맨 선발대회 동상, 2016년 KBS 연예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며 공중파 3사에서 두루 가능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김승혜는 최근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함과 동시에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2021년 예능 유망주다운 저력을 보여줬다. 인기에 힘입어 ‘놀면 뭐하니?-동거동락 2021’에 게스트로 연이어 출연하게 된 김승혜는 민망함을 뚫는 열정 댄스로 존재감을 각인했다.

김승혜는 “저에겐 너무나 감사하고 소중하게 기억될 2021년이다. 예능 유망주로 소개된 만큼 지켜봐주시는 분들의 기대와 응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치열하게 뛰겠다” 며 “혼자의 힘으로는 어려울 수 있지만, 마음이 맞는 좋은 회사를 만났기에 남아있는 2021년에 대한 기대가 스스로도 크다”며 전속계약에 임하는 소감을 전해왔다.

한편, 김승혜가 전속계약을 맺은 ㈜블리스엔터테인먼트는 홍진경, 현주엽, 김나영, 도경완, 홍현희, 제이쓴, 이찬원, 김희재 등이 소속돼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7 10:16:23 수정시간 : 2021/02/27 10:16: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