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하알라 유튜브 커뮤니티
유튜버 하알라가 건강상의 이유로 방송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하알라는 지난 24일 유튜브 채널 '하알라'에 '정말 감사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하알라는 영상을 통해 "당분간 방송을 안 하게 될 것 같다"며 방송 중단을 선언했다. 이어 "한 달이 될지, 두 달이 될지 앞으로 어떻게 될지 잘 모르겠다. 이걸 얘기해야 하나 좀 고민을 많이 했었다"며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이어 "방송을 할 수 있는 몸이 아니다. 쉬는 게 저한테는 최선이라고 판단돼 방송을 중단한다"며 "시청자들이 보고 싶은 마음이 생기면 마음대로 방송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해 5월 췌장암 2기 판정을 받았다. 이후 "몸 상태가 좋지 않다"며 뜸한 활동을 보이기도 했다. 그러나 한 달 전까지 편집자를 모집했던 그는 유튜버 활동에 적극적인 의지를 보인 바 있다.

하알라는 "건강 조심하시고 2년 동안 방송 열심히 잘 봐주셔서 감사하다. 잘 지내고 계세요"라며 인사했다.

이에 구독자들은 댓글을 통해 그의 쾌유를 빌며 격려의 목소리를 남겼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6 06:27:28 수정시간 : 2021/01/26 06:27:2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