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병규가 차기작으로 tvN '어사조이뎐'의 출연을 검토 중이다.

조병규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데일리한국에 "조병규가 새 드라마 '어사조이뎐'의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어사조이뎐'은 암행어사 등을 소재로 한 사극으로 tvN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조병규는 OCN 드라마 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 중인 '경이로운 소문'에서 주인공 소문 역을 맡아 열연 중이며 시청자들의 호평과 뜨거운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조병규는 지난해 JTBC ‘SKY 캐슬’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린 뒤 SBS ‘스토브리그’에서도 박력 넘치면서도 안정감 있는 연기를 펼쳐 호평을 받았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00:11:13 수정시간 : 2021/01/14 00:11:13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