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해리 케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해리 케인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The end of a busy but very proud day for me"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지금보다 어린 시절 그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지금보다 풋풋한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해리 케인은 지난 2010년 토트넘 홋스퍼 FC 입단해 데뷔 후 활약 중이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05 11:51:08 수정시간 : 2018/06/05 11:51: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