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전체
  • 美국무부, 트럼프 ‘승인’ 발언에 “한미간 긴밀한 공조 전념”
  • 기자조효민 기자 hyoii0510@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10.12 11:28
국내 일각서 ‘주권국가에 적절치 않은 표현’ 비판 속 ‘원칙적 입장’ 재확인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조효민 기자] 미국 국무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승인’ 발언과 관련 한미간 ‘긴밀한 공조’를 강조하는 입장을 내놨다.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는 11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의 ‘승인’ 발언에 관해 미 국무부가 “미국과 우리의 동맹국인 한국은 북한에 대한 일치된 대응을 위해 긴밀히 공조하는 데 계속 전념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앞서 10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한국의 5·24 조치 해제 검토 가능성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그들은 우리의 승인 없이는 아무 것도 할 수 없다”고 말한 바 있다.

이에 국내 일각에선 주권국가에 적절치 않은 표현이라는 비판이 제기됐으며, 미 국무부는 원론적인 입장을 재확인 한 것으로 보인다.

기자소개 조효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0/12 11:28:16 수정시간 : 2018/10/12 11:28:16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