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제주도 카니발 폭행 "병 던지고 주먹질…5살 아이까지 충격"
  • 기자이솔 기자 sol@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8.16 08:37
  • 제주도 카니발 폭행 사건이 이슈로 떠올랐다.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제주도 카니발 폭행 사건이 네티즌들의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4일 오전 10시 40분쯤 제주시 조천읍 우회도로에서 카니발을 운전하던 A(33)씨는 차선을 넘나들며 끼어드는 본인의 ‘칼치기’ 운전에 항의하는 아반떼 운전자 B씨를 폭행했다.

최근 온라인상에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A씨는 B씨에게 생수병을 던지고 주먹으로 때리는 등 폭행했다. 또 이 장면을 촬영하던 B씨의 아내 휴대전화를 빼앗아 내던지기도 했다.

당시 피해 차량에는 각각 5살, 8살인 B씨의 자녀들도 함께 있는 상태였다. 사건 이후 B씨의 아내는 정신과 치료를 받았으며 폭행 장면을 목격한 아이들 역시 충격으로 심리치료를 받는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이 확산되자 제주지방경찰청 게시판 등에 가해자를 강력하게 처벌해달라는 청원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네티즌들은 "제주도 카니발 폭행 사건 충격적이다", "제주도 카니발 폭행 영상 봤는데 마음이 아프다", "제주도 카니발 운전자, 아이들까지 보는 앞에서 폭행이라니 너무했다", "제주도 카니발 폭행 운전자 난폭운전, 강력하게 처벌했으면"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6 08:37:29 수정시간 : 2019/08/16 08:37:2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