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초을' 박성중 현역 의원도 강석훈 전 의원 꺾고 본선행
  • 미래통합당 이혜훈 의원.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서울 서초갑' 공천에서 배제돼 '서울 동대문을'로 출마 지역구를 옮긴 이혜훈 미래통합당 의원이 총선 후보자 경선에서 승리했다. '서울 서초을' 경선에서는 박성중 의원이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통합당 지역구 공천관리위원회는 16일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서울·대전·경기·충남 18개 지역구의 경선 결과를 공개했다.

'서울 동대문을'에서는 이혜훈 의원(65.2%·여성 가산점 5%포인트 포함)이 민영삼 정치평론가(39.8%)에게 승리했다. 박성중 의원과 강석훈 전 의원의 '리턴 매치'로 관심을 모았던 '서울 서초을'은 1차 경선에서 동률을 이뤄 재경선을 치렀다. 박 의원(50.2%)이 강 의원(49.8%)을 간신히 따돌리고 본선에 진출했다.

'서울 성북갑'에서는 한상학 대한치과의원 원장(51.3%)이 최진규 전 자유한국당 당협위원장(48.7%)을 누르고 본선행을 확정 지었다. '서울 마포을'에서는 김성동 전 의원(57.8%)이 김철 전 청와대 정부혁신지방분권위원회 홍보팀장(42.2%)을 꺾고 승리했다.

'서울 강서병'에서는 김철근 전 국민의당 공보단장(51.9%)이 이종철 전 새로운보수당 대변인(48.1%)에게 승리했다. '서울 동작갑'에서는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비서실장을 지낸 장진영 후보(41.6%)가 장환진 전 국민의당 창당준비위 집행부 위원장(32.6%)과 두영택 전 뉴라이트전국연합 상임대표(29.8%·신인 가산점 4%포인트 포함)를 누르고 본선행을 확정 지었다.

'경기 의정부갑'은 강세창 전 당협위원장(59.2%)이 김정영 경기도당 부위원장(40.8%)을, '경기 부천 원미을'은 서영석 전 경기도의원(51.1%)이 임해규 전 의원(48.9%)을, '경기 부천 소사'는 차명진 전 의원(50.8%·막말 논란 4%포인트 감점)이 최환식 전 경기도의원(45.2%)을 각각 누르고 승리했다.

'경기 화성갑'은 최영근 전 바른미래당 당협위원장(52.5%·탈당 이력 4%포인트 감점)이 김성회 전 의원(43.6%)에게, '경기 화성병'은 석호현 전 화성병 당협위원장(63.0%)이 임명배 전 화성을 당협위원장(37.0%)에게 각각 승리했다.

'경기 포천가평'은 최춘식 전 경기도의원(61.2%·국가유공자 가산점 5%포인트)이 김영우 의원의 보좌관인 허청회 후보(48.8%·보좌관 가산점 5%포인트)를, '경기 양주'는 김원조 양주시 지방세심의위원장(51.5%·신인 가산점 7%포인트)이 안기영 전 경기도의원을 누르고 승리했다.

'대전 서구을'은 양홍규 전 대전시 정무부시장(58.2%)이 전옥현 전 국가정보원 1차장(46.8·가산점 5%포인트)을, '충남 천안을'은 이정만 전 대전지검 천안지청장(55.4%)이 신진영 전 천안시을 당협위원장(49.6%·보좌관 가산점 5%포인트)을 꺾고 승리했다.

'경기 용인병'(이상일 전 의원·권미나 전 경기도 의원)과 '대전 유성을'(신용현 의원·김소연 전 대전시의원)은 결선을 치른다.

기자소개 김동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16 17:46:55 수정시간 : 2020/03/16 17:46:55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