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을, 민현주 전 의원 vs 민경욱 의원
대구 달서갑, 이두아 전 의원 vs 홍석준 전 대구시 경제국장
  • 미래통합당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이 12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공천관리위원회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통합당 원내수석부대표실을 나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12일 인천 연수을과 대구 달서갑을 경선 지역으로 변경했다. 당 최고위원회가 재의를 요구한 6개 지역구 가운데 2곳이다.

김형오 통합당 공천관리위원장은 이날 공관위 회의 후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재의결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인천 연수을은 단수추천을 받았던 민현주 전 의원과 컷오프(공천배제)된 민경욱 의원이, 대구 달서갑은 단수추천을 받았던 이두아 전 의원과 홍석준 전 대구시 경제국장이 양자 경선을 치르게 됐다.

공관위는 서울 강남을(최홍 전 맥쿼리투자자산운용 사장 전략공천)과 △부산 북·강서을(김원성 통합당 최고위원 단수추천) △부산 부산진갑(서병수 전 부산시장 전략공천) △경남 거제(서일준 전 거제시 부시장 단수추천)는 기존 결정을 유지했다.

공관위는 이날 서울·강원·경북 등 10개 지역구에 대한 공천 심사 결과도 발표했다.

김미균 시지온 대표는 서울 강남병에, 김용태 전 새로운보수당 대표는 경기 광명시을에 각각 우선추천(전략공천)을 받았다. 경기 광명시을은 '청년벨트'로 지정된 지역구다.

범기철 호남의병연구원장(광주 북구갑)과 김경안 전 서남대 총장(전북 익산갑), 황규원 캐릭터콘텐츠문화진흥원 이사(전남 목포), 천하람 젊은보수 대표(전남 순천·광양·곡성·구례갑), 심정우 전 호남대 관광경영학과 초빙교수(전남 여수을)는 단수추천을 받았다.

공관위는 △강원 홍천·횡성·영월·평창(유상범·홍병천) △경북 영주·영양·봉화·울진(박형수·이귀영·황헌) △경북 군위·의성·청송·영덕(김희국·천영식)은 경선 지역으로 결정했다.

기자소개 김동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12 18:27:08 수정시간 : 2020/03/12 18:27:08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