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의원 "보수통합 위한 역할"…재선 후보 김 의원에 힘싣기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는 김선동 의원.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정치계에 따르면 7일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는 김선동 의원은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로 김종석 의원을 낙점했다.

김선동 의원은 서울 도봉구을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재선 의원이며, 김종석 의원은 비례대표 초선 의원이다.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철회한 윤상현 의원. 사진=연합뉴스
여기에 윤상현 3선 의원은 이전 출마 선언을 철회했다. 개인 페이스북을 통해 윤 의원은 "초·재선 의원들의 혁신 의지와 요청을 듣고 그 물꼬를 위해 양보하기로 했다"며 출마 의사를 철회했다. '재선 원내대표 후보'인 김선동 의원에게 힘을 실어주는 모양새다.

이에 따라 원내대표 경선은 심재철 5선 의원, 강석호 3선 의원, 유기준 4선 의원을 포함한 4명이 출마하게 됐다.

한편 이 중 심 의원은 김재원 3선 의원을, 강 의원은 이장우 재선 의원을, 유 의원은 박성중 초선 의원을 각각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로 정했다.

기자소개 김동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7 16:14:12 수정시간 : 2019/12/07 16:14:12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