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티웨이항공 일반인 교육 대상 체험 교육. 사진=티웨이항공 제공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티웨이항공이 자체 훈련센터를 통한 안전 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티웨이항공은 8일 서울 강서구 훈련센터에서 ‘티웨이 크루 클래스’ 프로그램을 신청한 일반인 참가자 대상으로 체험 교육을 처음으로 시작했다고 9일 밝혔다.

김포공항 화물청사 내 1600평 규모의 훈련센터를 새롭게 건립한 티웨이항공은 최신 장비와 시설을 통해 승무원들의 전문적인 훈련 과정을 이어가고 있으며, 지난해 10월부터는 예비 항공인들의 꿈과 열정을 지원하기 위해 항공 관련 학과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크루 클래스’를 함께 운영해 오고 있다.

관련 학과 학생들의 높은 참여와 호응을 얻은 티웨이항공은 안전의식 강화를 확대하기 위해 최근 일반인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홈페이지 모집을 진행해 첫 참가 일반인 신청자를 대상으로 본격적인 체험 프로그램을 8일부터 시작하게 됐다.

티웨이항공 훈련센터는 실제 기내와 같은 환경에서 소프트웨어를 통한 정상, 비정상 상황을 반영한 시청각 훈련과 버추얼 슬라이드 시스템을 통한 주야간, 이착륙, 날씨 변화 등 폭넓은 상황에 대한 훈련과 실제로 연기와 불이 발생하는 모의 기내 화재 훈련 시설을 국내 항공사 최초로 도입해 실전 같은 화재진압 훈련도 가능케 했다.

이날 체험 프로그램에 참가한 일반인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기내 서비스 실습훈련, 안전 보안 업무, 안전 훈련 실습 등 현장에서 바로 적용이 가능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일반인 참가자 중에는 승무원을 꿈꾸는 고등학생과 대학생, 그리고 20대 후반에 남자승무원의 전환을 꿈꾸는 직장인까지 다양한 분야의 일반인들이 참가했다.

일반인 대상 1일 코스인 ‘크루 클래스 베이직 프로그램’을 시작한 티웨이항공은 다음 주에는 2일차 심화과정의 인텐시브 코스를 통해 객실승무원 모의 면접 체험, 취업관련 Q&A 등 취업 멘토링 프로그램도 이어서 진행할 예정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일반인 참가자 분들이지만 체험 교육에 임하는 열정과 자세가 매우 좋아 교육을 진행하면서도 놀랐다”며 “다양한 분들의 꿈을 이루기 위한 노력에 함께하기 위해 더 철저한 준비와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4:05:04 수정시간 : 2021/04/09 14:05:0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