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식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 한정 판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 이번 달 국내 첫 고객에게 인도
  •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 사진=벤츠 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브랜드 및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 라인업을 강화한다고 22일 밝혔다.

벤츠 코리아는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의 최상위급 모델이자 2020년형으로만 한정 판매되는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과 △최고급 리무진의 대명사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을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이번에 출시된 두 모델의 합류로 한층 풍성한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은 2020년형으로만 판매되는 한정판 모델로, 네 가지 에디션으로 제공된다. 전 에디션에는 기존 모델에 없었던 외장 및 내장 색상과 디지뇨 레더 패키지 등 새로운 옵션들이 대거 적용됐다.

이어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은 파티션 스크린 너머 마주보는 좌석 형태를 갖춘 리무진으로 최고급 쇼퍼 드리븐 리무진 세그먼트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확보한 모델이다. 국내에 처음 선보인 이 모델은 안락한 인테리어와 다양한 편의 사양, 강인하면서도 장엄해진 외관으로 정교한 아름다움을 갖췄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은 이번 달 국내 고객에게 인도를 시작했다.

마크 레인 벤츠 코리아 제품 & 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은 “특별한 에디션으로 소장 가치를 높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과 메르세데스-벤츠 럭셔리 철학의 집약체와도 같은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은 ‘궁극의 럭셔리’를 경험하고 싶은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초 기자간담회를 통해 약속했던 것처럼 메르세데스-벤츠 브랜드를 아우르는 다양한 신차를 선보이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폭넓은 선택권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의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모나코(5인승) 2억8460만원, 뉴욕(5인승) 2억8960만원, 모나코(4인승) 2억9060만원이며, 뉴욕(4인승), 마이바흐 라운지(4인승), 로데오 드라이브 로스앤젤레스(4인승) 모두 2억9560만원이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의 가격은 부가세 포함해 각 9억3560만원이다.
  •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 사진=벤츠 코리아 제공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2 14:47:17 수정시간 : 2020/05/22 14:47:17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