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보고된 지 5개월 만에 611만1682명 확진
  • 코로나19가 다시 확산하는 가운데 수도권 공공 다중이용시설 한시적 운영 중단 방침에 따라 31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한 시립 도서관 입구에 휴관일 긴급 알림 입간판이 세워져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가 60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12월31일 중국 정부가 세계보건기구(WHO)에 코로나19 발병을 보고한지 5개월 만이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31일(한국시간) 오전 4시43분 기준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는 611만1682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사망자는 36만9392명이다.

확진자 수가 가장 많은 곳은 미국으로 181만6820명으로 집계됐다. 이어 브라질 49만8440명, 러시아 39만6575명, 스페인 28만6308명, 영국 27만2826명 순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전날 기준 1만144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집계됐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31 12:05:36 수정시간 : 2020/05/31 12:05:36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