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의 경호팀장이 부하 직원들에게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불거져 인사조치됐다.

25일 경찰에 따르면 최근 박 의장의 경호팀장이던 A 경감은 일선 경찰서로 전출됐다.

지난달 19일 경찰청 내부비리 신고센터에 A 경감이 소속 경호관 3명에 전출을 강요하거나 업무를 떠넘기는 등 갑질을 했다는 내용이 담긴 진정서가 접수됐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22:41:11 수정시간 : 2021/02/25 22:41:1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