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파상 동명 소설 각색한 작품...송현옥 세종대 교수 연출
[데일리한국 송찬영 교육전문기자] 세종대는 이 대학 영화예술학과 송현옥 교수가 연출하는 ‘의자 고치는 여인’이 5월 20일 CGV 극장에서 개봉한다고 밝혔다.

19일 세종대에 따르면 이 영화는 모파상의 동명 소설을 각색한 작품으로 한 남자를 위해 일생을 바친 여인의 삶을 그렸다.

몸의 언어를 통해 연극을 연출하는 송 교수 특유의 연출법이 잘 녹아든 공연이라는 것이 세종대 측 설명이다.

송현옥 교수는 “55년 동안 한 남자를 짝사랑한 여인의 가슴 아픈 이야기가 연극무대를 넘어 스크린으로 볼 수 있게 됐다”며, “많은 사람이 연극의 아련함을 같이 느낄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송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19 17:25:03 수정시간 : 2020/05/19 17:25:03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