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환경부, '2019 토양환경 작품공모전' 개최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19.04.12 17:11
6월 11일까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토양환경센터 누리집 통해 접수
[데일리한국 송찬영 환경전문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은 토양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토양 보전에 대한 국민 관심을 높이기 위해 ‘2019 토양환경 작품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두 번째 열리는 토양환경 작품공모전은 우리 주변에 있는 토양의 소중함과 토양보전의 중요성 등을 사진이나 포스터로 담아내면 된다.

접수는 4월 12일부터 6월 11일까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토양환경센터 누리집(www.sec.re.kr)에서 진행된다.

사진 부문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일반부와 초등·중등·고등학생 및 대학생이 지원할 수 있는 학생부로 나뉜다.국내에서 촬영한 3,200*2,500픽셀 이상의 디지털사진(JPG 파일)으로만 접수 가능하다.

포스터 부문은 중등부, 고등부, 대학부로 나뉘어 학생만 지원할 수 있다. 공모 주제에 맞는 A2 크기의 광고 포스터를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용하거나 손으로 그림을 그리는 등 자유롭게 제작하면 된다.

수상작으로는 전문가 심사를 통해 총 67개 작품을 선정하고, 환경부 장관상 등 상장 및 최대 400만 원 규모의 상금을 시상한다.

사진과 포스터 부문에서 각각 대상으로 선정된 작품에는 사진 400만 원, 포스터 300만 원의 상금과 함께 환경부 장관상을 각각 수여한다.

자격별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총 5개 작품에는 사진 200만 원, 포스터 150만 원의 상금과 함께 환경부 장관상을 각각 수여한다.

우수상·장려상·입선은 100만 원에서 10만 원까지의 상금과 함께 한국환경기술원장상을 수여한다.

수상작은 8월에 발표될 예정이며, 오는 12월 5일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주관하여 열리는 ‘세계 토양의 날’ 기념행사에서 시상식 및 전시회가 진행된다.

기자소개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12 17:11:52 수정시간 : 2019/04/12 17:11:52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