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리 여자 좀 넘겨요. O같은 X들로” 등 여성비하 발언도
  • 사진=SBS '8 뉴스' 캡처
[데일리한국 최승훈 기자] 밴드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도 가수 정준영의 ‘성관계 몰카 공유’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의 멤버인 것으로 밝혀졌다.

14일 SBS ‘8 뉴스’는 빅뱅의 멤버 승리, FT아일랜드의 멤버 최종훈 등이 정준영의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여성 비하 발언을 하거나 불법촬영물을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공개된 카카오톡 메시지에서 이종현이 “빨리 여자 좀 넘겨요. O같은 X들로”라고 말하자, 정준영은 “누구 줄까”라고 물었다.

이에 이종현은 “형이 안 ***가 있으면 좋고, 없으면 그냥 예쁜 *”라고 답하는 등 여성 비하 발언을 계속했다.

기자소개 최승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4 22:33:37 수정시간 : 2019/03/14 22:33:37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