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지역뉴스 > 날씨·환경
  •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갯게 동면 모습 국내 최초 확인
  • 기자송찬영 기자 3sanu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2.10 15:01
환경부 국립공원공단 연구진, 해양생태계 조사 중 촬영
[데일리한국 송찬영 환경전문기자] 최근 한려해상국립공원 남해도 해안가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인 갯게의 동면 모습이 국내 최초로 확인됐다.

10일 환경부에 따르면, 국립공원공단 연구진은 지난달 14일 해양생태계 조사 중 갯게가 동면을 취하는 모습을 촬영했다.

갯게는 개체수가 매우 적어 희귀하다. 일본, 타이완, 중국 등 주로 동북아시아에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번에 확인된 갯게의 서식굴은 입구 너비가 7~10cm, 길이 100cm, 지면으로부터 깊이는 약 30~50cm이며, 입구에서부터 안쪽으로 불규칙하게 구부러진 형태다.

연구진은 서식굴 안쪽에 내시경 카메라의 조명을 비추었을 때, 갯게가 약 5분 정도 천천히 움직이다가 이후에는 움직임이 활발해 졌다며 외부자극이나 상황에 스스로 반응할 수 있는 상태의 동면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

하동준 국립공원공단 해양연구센터장은 “멸종위기 야생생물 II급 갯게의 생태학적 연구와 서식지 환경에 대한 조사 및 연구를 강화해 갯게의 개체군 보호와 복원사업 등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송찬영 기자 3sanun@hankooki.com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0 15:01:17 수정시간 : 2019/02/10 15:01:17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