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지역뉴스 > 교육·복지
  • 중앙대-건국대병원 연구팀, 비듬억제 물질 작용 매커니즘 세계최초 규명
  • 기자송찬영 기자 3sanu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8.21 18:31
샴푸 비듬개선 성분 아연피리치온 작용 매커니즘 규명 …"비듬억제 물질 개발에 기여"
  • 좌측부터 중앙대 정원희 교수, 박민지 대학원생, 건국대병원 이양원 교수.
[데일리한국 송찬영 교육전문기자] 국내 대학 연구팀이 비듬억제 물질의 작용 매커니즘을 밝혀냈다.

21일 중앙대 등에 따르면, 이 대학 시스템생명공학과 정원희 교수와 박민지 대학원생, 건국대병원 피부과 이양원 교수 공동 연구팀은 샴푸의 비듬 개선 성분인 아연피리치온의 작용 메커니즘을 규명했다.

연구팀은 아연피리치온이 말라세지아 진균 세포 내에 아연을 과도하게 축적해 진균에 독성을 일으키고, 말레시지아 진균이 인체 두피에서 생존하는데 필수적인 효소의 발현을 억제하는 것을 확인했다.

연구팀은 “향후 비듬 억제 물질 개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영국의 과학전문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기자소개 송찬영 기자 3sanun@hankooki.com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21 18:31:52 수정시간 : 2018/08/21 18:39:57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